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차 소스코드관리시스템 사용도 조사 Poll

2010.11.14 17:05 by 전규현


잠시 후 Google blogger로 이동됩니다.







약 2년전쯤 제 블로그에서 어떤 소스코드관리시스템을 사용하고 있는지 조사를 한 적이 있습니다. 

시간도 꽤 흘러서 그동안 어떤한 변화가 있었는지 알고 싶어집니다. 특히 그동안 소스코드관리시스템을 사용하는 비율이 어느정도 높아졌는지가 가장 궁금하더군요. 또한 최근에 분산소스코드관리시스템에 대한 관심의 증가가 실제로 사용도에 영향을 주는지도 궁금합니다.

설문은 간단하게 사용하시는 소스코드관리시스템을 체크하면 됩니다. 만약에 보기에 없다면 Other 항목에 직접 적어 넣으시면 됩니다.

많은 참여 부탁합니다.
 
image by Stéfan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꿈꾸는 소프트웨어 개발자 세상]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전규현 기반시스템/소스코드관리

  1. Blog Icon
    csj

    오 서브버전이 인기가 좋군요~

    확실히 구축해 두니 편하내요 ㅎㅎ

  2. 그렇군요.
    지금까지도 최고의 SCM으로 생각됩니다.

  3. 프로젝트를 진행하다가 문서화에 대해 검색을하다가 블로그를 오게되었습니다.
    전에 말씀해주신 조언들 항상 간직하며 개발하려고 노력하고있습니다.
    날씨가 많이 쌀쌀해졌네요. 감기조심하세요~

  4. 오산돌구님 반갑습니다.
    오산돌구님도 건강하세요.

  5. 으헝헝 저 중에서 사용해본건 2개뿐이고(cvs/svn) 들어보지도 못한게 절반이라니
    전 무능력한 개발자인가봐요 ㅠ.ㅠ

  6. 구차니님 안녕하세요.
    ㅎㅎ 하나만 제대로 써도 충분합니다. 기본 원리는 다 같거든요.
    여러개를 써봤어어도 엉터리로 써보는 것이 더 문제죠.

  7. 조사하다보면 신기한게, 아직까지 SCM을 안쓰는 곳도 꽤 많다라는 겁니다.

    특히, 전문 소프트웨어 개발쪽이 아닌 중소기업과 정부기관 쪽은 이런식으로

    SCM을 쓰기보다는 그냥 개인 백업을 우선시 하더군요.

    몇년치 CD로 보관하시는 분들도 쿨럭...

  8. 2년전과 비교하여 통계를 다시 내보려고 합니다.

  9. Blog Icon
    안효봉

    저희도 SubVersion을 사용합니다.

    저희는 외부업체가 개발을 하는경우도 있고 내부에서도 자체개발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소스관리가 안되어 있던차에 SubVersion을 알게되어 구축해볼겸 해서 테스트서버에 구축을 해두었습니다.

    아직까지 정책적으로 잡혀있는 것은 아니라서 내부에서 소스 백업용도 정도로만 사용하고 있는데

    시간내서 브랜치나 머지등의 기능등의 기능을 익힐 정도 되면 정책적으로 사용하게 할 계획은 있습니다.

    다만 제가 기능을 익히고 해야 되는데 개발에 밀려서 시간이....

    SubVersion을 사용하긴 하지만 제대로 사용하는 것은 아니네요

  10. Subversion을 제대로 쓰는 것만 해도 보통일이 아닙니다.
    브랜치와 머지가 책에 나온 것을 읽기만 해서는 익히는 것이 거의 불가능 할 정도입니다.
    제가 쓴 책과 블로그에 가이드가 나오니 참고하세요.

  11. 소스 컨트롤을 제대로 사용하느냐가 문제라면 할 말이 없습니다만, 소스 컨트롤을 제대로 사용하고 계신 분들, 그 중에서도 svn 과 같이 오래된 소스컨트롤 시스템을 사용하시는 분들에게 mercurial 과 같은 분산 소스 컨트롤을 접해 보시길 추천해 봅니다. (svn 의 투표율이 높은 것은 대부분 보다 효과적인 도구를 찾는데 수동적이시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참고: bitbucket.org 에 가시면 무료 호스팅(private 프로젝트도 가능!) 가능합니다. tortoise svn 쓰셨다면 tortoise hg 를 사용해 보세요. 이미 대부분의 오픈소스 프로젝트가 svn 에서 mercurial 로 이동중입니다.

  12. Google Code(Hosting Service)에서도 SVN과 더불어 Mercurial을 기본으로 제공하고 있죠. 최근 분산 소스코드관리에 대한 관심이 많이 높아졌습니다. 모두 훌륭한 툴임에는 의심이 없습니다.
    조만간에 중앙집중식 소스코드관리시스템과 분산 소스코드관리시스템을 비교하는 글을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

블로그 호스팅을 Google Blogger로 이전합니다.

최근에 블로그에 보안 문제가 발생하여 좀더 안정적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기 위해서 Google Blogger로 이전합니다. 기존에 http://allofsoftware.net 과 http://www.allofsoftware.net..

한국어(한글) 코드 이야기 (8)

유니코드에 대해서 좀더 알아보기 전에 한국어 코드(문자세트)와 인코딩에 대해서 좀더 알아보자. 1991년에 유니코드가 탄생한 후에 유니코드는 점점 많은 개발자들이 사용하기 시작해서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물론 언젠가는 유니코..

유니코드 영토 전쟁의 승리자는? (7)

이번에는 유니코드의 코드 체계에 대해서 간단하게 알아보고자 한다. 소프트웨어 국제화를 필요로 하는 개발자라면 자주는 아니지만 유니코드 내부 코드 체계를 알아야 할 때가 있다. 다양한 플랫폼에서 개발을 할 때 폰트 등과 관련하..

유니코드는 어떻게 탄생했을까? (6)

소프트웨어 국제화를 이해하기 위해서는 유니코드에 대해서 필수적으로 잘 알아야 한다. 유니코드란 말을 들어보지 않은 개발자는 없지만 관련 용어가 매우 많아서 종종 헷갈린다. 게다가 유니코드가 탄생한지 20년도 더 넘었지만 아직..

직원을 잠재적인 도둑 취급하는 회사

필자는 몇 년 전 A그룹에 강연을 하러 갔다가 곤란한 일을 겪은 적이 있다. 한국 대부분의 대기업이 그렇듯이 보안이 매우 엄격한 회사였다. 나는 직원들의 안내대로 메모리, 외장하드를 모두 빼놓고 회사로 들어갔다. 하지만 강연..

외국에서 팔리는 소프트웨어의 아키텍처 디자인 원칙 (5)

김과장은 그 동안 한국어만 지원하는 소프트웨어 A를 개발해 왔는데 최근에 사장님이 A의 일본어 버전을 만들라고 했다. 그리고 개발 기간도 한달 밖에 주어지지 않았다. 그래서 기존 소스코드를 복사해서 한국어가 들어 있는 모든 ..

소프트웨어 개발자 성장에 꼭 필요한 리뷰

우리나라 개발자들은 프로그래밍은 잘 하는데 대접을 못 받는다는 얘기가 있다. 또, 머리는 좋은데 환경이 나쁘다는 얘기도 있다. 젊은 개발자들은 외국의 개발자들에 전혀 뒤지지 않는데 나이를 먹을수록 실력이 떨어진다는 얘기도 있..

외국에 출시한 소프트웨어가 날짜 때문에 낭패 본 사연 (4)

10년차 개발자인 김과장(가상의 인물)은 최근에 소프트웨어를 영어를 지원하도록 만들었다. 어플리케이션에서 표시되는 모든 메시지(메뉴, 버튼, 다이얼로그 등)를 영어로 번역했다. 그렇게 해서 영어버전을 출시했는데 얼마 안 가서..

독일어 버전 소프트웨어란 말이 잘못된 이유 (3)

본 시리즈는 차례대로 읽으면 소프트웨어 국제화가 전체적으로 이해가 되어서 소프트웨어 개발자에게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진행하려고 하고 있다. 개발자마다 지식과 경험이 천차만별이라서 초급 개발자를 기준으로 작성하고 있다. 경영자..

소프트웨어를 외국에 출시 하면서 흔히 빠지는 함정 (2)

우리나라 소프트웨어 중에서 외국에서 크게 성공했다고 하는 소프트웨어가 있는가? 온라인 게임을 제외하고는 거의 없다. 사실 게임은 국제화, 지역화를 잘 못하더라도 큰 흉이 안 된다. 하지만 그 외의 많은 소프트웨어들은 제품이든..